DGB금융그룹, '더 비기닝 2020' 4곳 선발 지원

아트앤허그·새벽수라상 2곳 우승…지역 사회적경제 스타트업 후원
김태오 회장 "동반자 역할 충실"

사회적경제 스타트업 활성화를 위해 마련된 '더 비기닝 2020' 최종 선발전. =DGB금융그룹 제공 사회적경제 스타트업 활성화를 위해 마련된 '더 비기닝 2020' 최종 선발전. =DGB금융그룹 제공

DGB금융그룹은 크라우드 펀딩 대회 '더 비기닝 2020'을 통해 '기금형'에 위기 청소년을 지원하는 ㈜아트앤허그, '상금형'에는 독거노인 고독사 문제 예방안을 제시한 ㈜새벽수라상 두 기업을 우승팀으로 선발했다고 15일 밝혔다.

더 비기닝 2020은 사회적경제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유망한 아이디어를 가진 스타트업을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다.

대구시와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이 주최하고, ㈔커뮤니티와경제, 사회적기업 성장지원센터(대구)가 지원한다. 여기에 DGB금융그룹과 DGB사회공헌재단은 펀딩기금을 후원했다.

우승팀 선발은 지난 12월 지역 스타트업체를 대상으로 예선심사에서 4개를 뽑고, 이들이 최종선발전에서 발표로 겨루는 오디션 방식으로 진행됐다.

㈜아트앤허그는 집단폭력과 왕따 등 몸과 마음의 상처를 갖고 있는 위기 청소년들이 앱을 통해 쉽게 현재 자신의 자기애·우울증 정도 등을 테스트하고, 게임을 통해 스스로 치료하거나 심할 경우 무료상담센터와 자동 연결해주는 방안을 제시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새벽수라상은 정기적 반찬 배달을 통해 홀로 사는 어르신들을 모니터링하는 방안을 제시해 눈길을 끌었다.

이 외에도 지역 뮤지션을 발굴하는 ㈜엠에스엔터테인먼트, 자해충동 지원 프로그램을 제시한 ㈜마음의정원 등 모두 4개 지역형 예비사회적·마을기업이 최종심에 올랐다.

이 중 기금형 2개 기업에 대해서는 총 4천만원의 무이자 기금대출이 지원되며, 상금형 2개 기업은 모두 1천만원의 상금이 지급된다.

김태오 DGB금융그룹 회장은 "DGB금융그룹은 지역 사회경제적기업 후원을 통해 지역사회 동반자 역할을 충실히 하겠다"고 전했다.

※크라우드 펀딩=자금을 필요로 하는 수요자에게 불특정 다수의 자금 공급자(Crowd)가 소셜네트워크를 기반한 온라인을 통해 자금을 모으는 활동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