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현대미술가협회 2021 MARCH전

대구현대미술가협회가 주최하는 '2021 March'전이 30일 대구문화예술회관 전 전시실에 걸쳐 열렸다. 대구현대미술가협회가 주최하는 '2021 March'전이 30일 대구문화예술회관 전 전시실에 걸쳐 열렸다.

대구현대미술가협회(이하 현미협)는 30일부터 대구문화예술회관 전관에 걸쳐 연례 기획전 '2021 MARCH'전을 펼친다.

3월(March)에 열리는 '행진'(MARCH)이라는 뜻의 이 주제는 봄의 축복과 새로운 시작, 그리고 현재의 암울한 시기를 끝내고 힘차게 나아간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번 전시는 1998년 창립한 현미협의 단호한 예술 의지와 창작 태도를 보여준다. 특히 올해의 전시는 '조화'를 핵심명제로 삼아 작품과 작품이 만들어내는 조화, 예술가와 예술가, 작품과 예술가, 시민과 예술가가 어우러진 조화를 시도하고, 몸으로 실천하는 예술, 행동하는 예술을 표방하는 의지를 강하게 담고 있다.

참여 작가는 현미협 소속 회원 126명과 프랑스 작가 9명, 다원예술그룹 원네스 42명 등 모두 177명의 국내외 작가다.

개막일인 30일 오후 6시 대구예술문화회관 앞마당과 1전시실에선 현미협 회원 42명과 다원예술그룹 원네스 작가 42명이 음악과 미술이 어우러진 오케스트라 콜라보 전시무대를 선보인다. 또 현미협 작가 42명이 오케스트라 단원 32명과 무용수 10명과의 1대1 매칭을 통해 음악 또는 동작 이미지에 영감을 받아 그린 작품을 제1, 2전시실에서 관람할 수 있다.

3전시실에는 시민체험관이 꾸며졌다. 현미협 작가가 강사로 나와 직접 작품을 제작하고 벽에 디스플레이함으로써 시민들에게 현대미술을 느낄 수 있는 시간을 제공한다.

이어 4전시실에서는 현미협 44명의 삶과 예술을 담은 옴니버스 영화 '당신은 누구죠?'를 하루 2회 상영하며, 5~12전시실에서는 9명의 코디네이터가 펼치는 'MARCH'에 관한 자유로운 주제의 회화, 입체, 설치, 사진 등 작품을 전시한다. 제13전시실에서는 '대구, 프랑스와 만나다'전을 통해 10명의 프랑스 작가들의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이벤트 행사의 하나로 대구문화예술회관 전관에 걸쳐 행사기간 중 '키워드'를 제공해 작품 속 키워드를 찾아내는 관람객들에겐 소정의 행사 사은품도 준다.

전시는 4월 4일(일)까지. 053)422-1293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