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은진·전승빈 12일 결혼 "나이 5살 차이 연상연하 커플"

심은진, 전승빈. 매일신문DB 심은진, 전승빈. 매일신문DB

가수 베이비복스 출신 배우 심은진과 전승빈이 12일 결혼했다.

두 사람은 지난해 5월 종영한 드라마 '나쁜사랑'에 함께 출연한 것을 인연으로 연인이 됐고 이날 혼인신고를 해 법적 부부가 됐다. 두 사람은 극중에서도 연인 관계였다.

심은진은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직접 결혼 소식을 알렸다. 심은진은 "2021년 1월 12일부로 전승빈 씨와 서로의 배우자가 됐다. 드라마로 처음 알게 되었고, 동료이자 선후배로 지내오다 드라마가 끝날 무렵 서로의 마음을 알게 됐다. 그 후로 서로를 진지하게 생각하며 만나다 오늘에까지 오게 됐다"고 팬들에게 알렸다.

심은진은 결혼식은 미정이라고 알렸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방역 탓이다. 심은진은 가족이 해외에 있다며 한국에 올 수 있는 시기를 고려해 예식 시기를 기다릴 것이라고 설명했다.

심은진 소속사 비비엔터테인먼트도 이날 공식입장을 밝혔다. 비비엔터테인먼트는 "두 배우는 드라마 '나쁜사랑'을 통해 만나 서로에 대한 마음을 확인했고, 이후 인연을 맺어 사랑을 이어왔다.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면 양가 가족과 소수 지인을 초대해 간소한 서약식을 올릴 예정이며, 정확한 시기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전승빈도 소속사 스타휴엔터테인먼트를 통해 결혼 소식을 알렸다.

심은진, 전승빈. 드라마 나쁜사랑 VOD 심은진, 전승빈. 드라마 나쁜사랑 VOD
드라마 나쁜사랑 등장인물 관계도. MBC 홈페이지 드라마 나쁜사랑 등장인물 관계도. MBC 홈페이지

심은진과 전승빈은 연상연하(5살 차이) 커플이다.

심은진은 1981년생으로 올해 나이 41세이다. 1998년 베이비복스 멤버로 가수로 데뷔했다. 이후 연기자로 나서 '대조영' '거상 김만덕' '사랑도 돈이 되나요' '사랑이 오네요' 그리고 반려자를 찾은 '나쁜사랑' 등에 출연했다.

전승빈은 1986년생으로 올해 나이 36세이다. 2006년 연극 '천생연분'으로 데뷔했다. 이후 여러편의 연극 작품에 출연했고, 2007년에는 드라마 '못말리는 결혼'에 첫 출연한 것을 시작으로 '대왕의 꿈' '보좌관' '나쁜사랑' '나를 사랑한 스파이' 등에 출연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