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청 패션의 정석' BTS 지민 컴백 티저 공개 30분만에 100만 '좋아요'

사진.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공식 SNS 사진.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공식 SNS

방탄소년단은 오는 21일 발매 예정인 새 디지털 싱글 'Dynamite'의 티저 사진을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는 11일 0시 공식 트위터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는 21일 발매 예정인 새 디지털 싱글 'Dynamite'의 멤버들 티저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가운데 멤버 지민은 '청청 패션'의 정석을 보여주며 단번에 시선을 사로 잡았다. 지민은 푸른색 티셔츠와 청재킷 그리고 청바지를 입고 '청청 패션'의 진수를 보여줬다. 특히 그의 깊은 눈매와 날렵한 턱선, 샤프한 매력은 마치 '청춘의 아이콘' 인 美 영화배우 '제임스 딘(James Dean)'을 연상시키기에 충분했다.

이에 북미매체 '올케이팝(allkpop)'은 "방탄소년단 지민, 신곡 'Dynamite' 티저 사진 공개 후 트위터에서 트렌딩' 이라는 제목으로 '지민의 키워드인 'JIMINS'는 방탄소년단이 곧 선보일 싱글 'Dynamite' 티저 포토 공개 직후 트위터의 월드와이드 실시간 트렌드를 강타했다"며 "미국, 영국, 호주, 필리핀 등 여러 나라에서 실시간 트렌딩을 이끌었으며 지민과 새 싱글을 응원하는 팬들의 흥분과 지민의 세계적인 인기를 확인시켜주었다"고 전했다.

이어 "지민의 티저 사진이 공개된 후 인스타그램에서 30분 만에 100만개의 하트를 받았으며 이는 7개의 티저 사진 중 가장 빠른 속도였고, 2시간 만에 200만개의 하트를 달성했다"고 덧붙였다. 또한 '월드뮤직어워즈(World Mudic Awards)'도 공식 SNS를 통해 방탄소년단 컴백 티저 소식과 함께 지민의 사진이 30분만에 100만 하트를 받았음을 알렸다.

이날 티저 포토가 공개된 후 팬들은 '청청 패션의 정석을 보여준 지민', '지민 오빠의 모습이 다이너마이트 인데요.', '너무 매력적이여서 잠을 못잘거 같아요.' 라며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11일 새 싱글 'Dynamite' 티저 포토로 본격적인 컴백 카운트다운에 돌입한 방탄소년단은 13일 두번째 티저 포토가 공개될 예정으로 '청 청 패션'을 잇는 또 어떤 감성의 티저가 공개될 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