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뮤비 촬영 현장에서 잔망 대폭발…제이홉과 케미 눈길

사진. 유튜브 채널 'BANGTAN TV(방탄티비)' 사진. 유튜브 채널 'BANGTAN TV(방탄티비)'

방탄소년단 뷔가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에서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했다.

지난달 28일 방탄소년단의 공식 유튜브 채널 'BANGTAN TV(방탄티비)'에 '작은 것들을 위한 시' 뮤직비디오를 촬영 비하인드 클립이 공개됐다.

공개된 영상 속 뷔는 밝은 촬영 현장 분위기 만큼이나 흥이 한껏 오른 모습이었다. 밝은 표정의 뷔는 파란 헤어스타일과 ​활짝 웃는 미소로 이온음료 같은 청량함을 자아냈다.

또한 뷔는 촬영을 위해 대기하던 중 제이홉과 다양한 제스쳐를 맞춰보며 즐거워했다. 특히 호흡이 잘 맞는 두 사람의 케미도 팬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뷔와 제이홉은 손가락을 맞대고 웨이브를 하는가 하면, 가사에 맞춰 손동작을 만들며 즐거운 분위기를 자아냈다.

사진. 유튜브 채널 'BANGTAN TV(방탄티비)' 사진. 유튜브 채널 'BANGTAN TV(방탄티비)'

흥이 오른 밝은 모습으로 촬영에 임하던 뷔는 쉬지 않고 다양한 제스쳐와 표정을 지었고 발랄한 매력으로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뷔의 사랑스러운 촬영 장면에 팬들은 "뷔가 활짝 웃으면 나도 같이 웃게 돼!", "파란머리 태형이는 만화같아", "파란머리 태형이 탄산음료같이 청량 그 자체야", "제이홉 형하고 신나서 웃는거 목소리 너무너무 귀엽다", "뷔랑 제이홉 웃는 소리 진짜로 신난 텐션" 등의 반응을 보였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