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즈 서지수, 성희롱 악플 박제 "얼른 뵀음 좋겠네요"

사진. 러블리즈 서지수 인스타그램 사진. 러블리즈 서지수 인스타그램

그룹 러블리즈 멤버 서지수가 악플러를 향한 경고 메시지를 남겼다.

12일 서지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악플러가 작성한 게시물을 캡처한 뒤 "언젠간 뵙겠네요"라는 말과 함께 스토리에 게재했다.

해당 게시물에는 서지수가 이날 게재한 비키니 사진에 대해 "가족이랑 놀러가기 위해 운동하고 수영복을 입나, 남자친구 좋겠네"라며 악플러의 성희롱 발언이 포함됐다.

이에 서지수는 이날 찍은 다른 사진을 게재하며 "올려도 다른 말 지어서 하시겠지만 얼른 뵀음 좋겠네요"라고 일침을 날렸다. 현재 악플러의 게시글과 서지수의 인스타그램 스토리 게시물은 모두 삭제된 상태이다.

한편, 러블리즈 서지수는 평소 브이앱을 통해 "악플을 직접 PDF로 저장하는 방법을 안다"고 밝힐 만큼 악성 댓글을 많이 받는다"고 고백했다. 이에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악플러를 꾸준히 고소하며 강경한 대응을 이어왔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