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군 만기 전역한 조권 "본업 가수로 돌아가겠다"

사진. 조권 SNS 사진. 조권 SNS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조권이 오늘(24일) 육군 만기 전역했다.

 

24일 조권은 자신의 SNS를 통해 "화랑! 신고합니다. 군악대 병장 조권은 2020년 3월 24일 부로 전역을 명 받았습니다. 이에 신고 합니다!"라고 전역 인사를 건넸다.

이어 "재작년 무더위에 입대해 597일(1년 7개월 18일) 오지 않을 것만 같던 전역의 날을 드디어 맞이하게 되었습니다. 저를 기다려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결코 쉽지만은 않았고, 다사다난 하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저의 군 생활에 있어 큰 힘이 되어 주신 너무나 좋은 간부님들, 군악대원들, 군뮤지컬 파견장병들 그리고 가족, 친구 사랑하는 팬분들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덕분에 건강하게 전역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라고 전역 소감을 밝혔다.

마지막으로 "살면서 평생 잊지못할 순간 순간들이 굉장히 많았고,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연결해 주는 중요한 시간들과, 대한민국을 위해 충성을 다하고 제가 맡은 임무를 끝까지 최선을 다해 수행해 지나고 보니 행복했던 추억도 많이 남았습니다. 이제는 예비역 조권이 됐습니다. 본업인 가수 조권으로 돌아가 제가 가고자하는 무지갯빛 다양한 모습을 기대 많이 해주시고 응원해 주십시오"라면서 "코로나19가 하루빨리 종식 되길 기도하겠습니다"라는 마음을 전했다.

한편, 조권은 지난 2018년 8월 현역 입대했다. 코로나19의 여파로 조권은 전역 전 마지막 휴가 중 부대 복귀 없이 이날 만기 전역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