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유산슬에 듀엣 제안…"노래 파트·수익 배분도 정해"

출처: KBS 2TV '해피투게더4' 출처: KBS 2TV '해피투게더4'

가수 송가인이 트로트 신인 유산슬로 활동 중인 유재석에 듀엣을 제안했다.

26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에선 흥겨운 트로트와 함께하는 '메리 트로트마스' 특집이 방송된다. 이날 방송에선 남다른 끼와 실력으로 대한민국을 사로잡은 트로트 여제 송가인, 정미애, 홍자, 정다경, 숙행이 출연한다.

이날 방송은 트로트 여제들과 현재 트로트 계에서 가장 주목받는 신인 유산슬로 활동하는 유재석의 만남으로 더욱 큰 주목을 받았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유재석은 유산슬로서 트로트 계 까마득한 선배들에게 가감 없는 조언을 구했다고 한다.

이에 이들은 즉석에서 유재석만을 위한 트로트 레슨이 진행했다. 특히 숙행이 집어준 유산슬의 단점과 이를 고치기 위한 비법 전수는 모두의 무릎을 탁 치게 했다는 후문이다. 이 같은 트로트 여제들의 레슨을 받은 유산슬의 노래는 어떻게 바뀔지 기대를 더한다.

그런가 하면 송가인은 유산슬이 앨범을 내기 전부터 잘 될 거라 확신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유산슬에게 듀엣을 하고 싶다고 제안하며 스튜디오를 기대로 물들였다는 전언이다. 송가인은 '유앤송'이라는 그룹명을 지었다고 말하며, 듀엣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드러냈다. 특히 송가인은 노래 파트와 수입 분배 등 구체적인 듀엣 운영 방안까지 생각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송가인과 유산슬의 듀엣이 성사될 수 있을지, 26일 오후 11시 10분 '해투4'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