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경아, '불타는 청춘' 새 친구로 등장… 원조 하이틴 스타!

사진. '불타는 청춘' 캡쳐 사진. '불타는 청춘' 캡쳐

'불타는 청춘' 새 친구로 유경아가 등장했다.

3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유경아는 "11살 때 '호랑이 선생님'에 출연했던 아역 출신 배우"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유경아는 산책 도중 알 수 없는 언어의 노래를 흥얼거리는가 하면, 홀로 자연을 감상하다 제작진을 잃어버리는 등 엉뚱한 반전 매력도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유경아와 만난 최민용은 "새 친구 처음 마중 나왔는데 선배님 딱 보니까 굉장히 설렌다"고 말했다. 구본승 역시 "우리 학창시절에 되게 유명하셨다"며 설렘을 드러냈다.

유경아는 80년대를 대표하는 하이틴 스타로 다수의 광고를 찍었다. 이후 1996년 드라마 '짝'으로 아역배우 이미지를 벗고 성인 연기를 펼쳤다. 최근에는 SBS드라마 '열혈사제'에 출연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