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새 친구 정체는? "80년대 아역배우 출신"

출처: SBS '불타는 청춘' 출처: SBS '불타는 청춘'

3일 밤 방송될 SBS '불타는 청춘'에선 2019년의 마지막 새 친구가 공개된다.

이번 방송에서 소개될 새 친구는 1980년대 연예계에 데뷔해 드라마 아역부터 다수의 광고 모델까지 섭렵한 청춘 스타로, 한때 조하나와 경쟁자였던 배우이다. 다른 출연진에 비해 비교적 데뷔 연도가 빠른 의정보다도 선배인 새 친구는, 공개되자 마자 매력적인 눈웃음과 변함없는 방부제 미모로 놀라움을 선사했다. 또한 그는 산책 도중 알 수 없는 언어의 노래를 흥얼거리는가 하면, 홀로 자연을 감상하다 제작진을 잃어버리는 등 엉뚱한 매력도 선보여 기대감을 자아냈다.

한편 구본승과 조하나, 최민용은 새 친구를 마중하기 위해 나섰다. 세 사람은 힌트로 주어진 새 친구의 어릴 적 사진을 보며 '김찬우'로 예측하는가 하면, 새 친구와 맞닥뜨리자 우왕좌왕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청춘들과 만난 새 친구는 이연수, 최성국과 인연도 공개해 관심을 모았다. 이어 새 친구는 2003년산 차와 찻잔, 포트까지 준비해 청춘들에게 차를 대접하고, 차를 마시는 방법과 꿀피부 새 친구만의 건강 라이프 스타일을 털어놓기도 했다.

무엇보다 새 친구는 하나와 특별한 인연을 공개해 현장 분위기를 달궜다. 두 사람은 서로 마주친 적은 없지만 과거 한 남자와 관계가 있다고 밝혔다. 이어 하나는 "새 친구는 첫 사랑이고, 나는 끝 사랑"이라는 의문의 한 마디를 남겨 미묘한 분위기를 더했다. 그런가 하면, 청춘들은 두 여자의 남자로 거론된 남자 배우와 전화 연결까지 시도했다는 후문이다.

새 친구의 정체와 거론된 남자 배우의 실체는 금일 오후 11시 10분, SBS '불타는 청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