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 어깨에 짊어진 고통을 덜어주고 싶은 사랑

KBS1 '바다 건너 사랑' 12월 3일 오후 11시 40분

KBS1 '바다 건너 사랑' KBS1 '바다 건너 사랑'

 

KBS1 TV '바다 건너 사랑'이 3일 오후 11시 40분에 방송된다.

아프리카 및 저개발 국가에서 가난, 재난, 질병 등으로 고통받고 있는 이들의 사연을 조명해 본다. 배우 설수진, 진구, 이미영, 정겨운, 김지훈이 릴레이로 프로그램에 참여한다. 이들은 사례 가정과 약 일주일간 일상을 함께하면서 아이들과 교감하며 봉사를 실천하는 등 시청자에게 메신저로 활동한다.

또한 이 프로그램은 어려움 속에서도 가족에 대한 사랑과 희망을 통해 용기를 잃지 않고 있는 이들을 알린다. 시청자들에게 꿈 많은 아이들을 돕고 지원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이를 위해 사회복지 부문에서 선두를 달리고 있는 월드비전, 굿네이버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협력해 진정성 있는 프로그램 제작에 기여했다.

'바다 건너 사랑' 첫 방송은 미스코리아 출신 방송인이자 배우 설수진이 참여하며 셀럽 릴레이의 첫 발자국을 시작한다. 아프리카 부룬디에서 고아, 소년가장, 조손가정 등 세 가정을 찾아 함께한 설수진은 이번 방송을 통해 "지구촌의 어려운 아이들의 짐을 조금이라도 덜어주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