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장질환 위험인자를 조절할 수 있는 운동과 응급처치

KBS1 '생로병사의 비밀' 11월 13일 오후 10시

KBS1 '생로병사의 비밀' KBS1 '생로병사의 비밀'

 

KBS1 TV '생로병사의 비밀'이 13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심장에 혈액을 공급하는 관상동맥에 문제가 생기면 협심증이나 심근경색 등의 질환이 발생한다. 관상동맥질환은 돌연사의 가장 큰 원인이다.

심근경색의 주요 원인은 고혈압, 당뇨, 흡연, 이상지질혈증이다. 빠른 응급처치가 관건인 심근경색은 가슴 통증, 호흡곤란, 구토 증세, 어깨나 목, 팔로 퍼지는 통증, 식은땀 등의 증상이 대표적이다.

증상이 발현해 심정지 후 4분 내로 심장이 다시 뛰지 못하면 소생 확률은 급격히 줄어들게 된다. 심폐소생술을 김정아 수원소방서 구급대장을 통해 배워본다. 심장질환 위험인자를 조절할 수 있는 방법 중 하나는 운동. 적절한 운동을 하면 혈류량이 늘어 혈관 벽을 튼튼하게 한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13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