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희, 드라마 '안녕 엄마' 검토중…대표 출연작은?

사진. 드라마 용팔이, 김태희 사진. 드라마 용팔이, 김태희

배우 김태희의 복귀 소식이 전해지면서 그의 출연작에 대한 이목이 집중된다.

김태희는 2000년 CF 모델로 데뷔했다. 드라마 '천국의 계단'(2003) '러브스토리 인 하버드'(2004) '아이리스'(2009) '마이 프린세스'(2011) '장옥정, 사랑에 살다'(2013) '용팔이'(2015), 영화 '중천'(2006) '싸움'(2007), '그랑프리'(2010) 등에 출연했다.

그의 마지막 출연작은 2015년 방영된 SBS 수목드라마 '용팔이'다.

김태희는 '용팔이' 종영 이후 2017년 1월 가수 겸 배우 비(본명 정지훈)와 결혼했다. 그해 첫 딸을 출산한 데 이어 올해 9월 둘째 딸을 낳았다.

한편 배우 김태희가 5년 만에 안방 극장 복귀를 검토 중이다.

16일 오후 김태희의 소속사 스토리제이컴퍼니 측 관계자는 복수 매체를 통해 "김태희가 tvN '안녕 엄마'(가제) 출연 제안을 받은 것은 맞다"라며 "논의 중인 단계로 확정된 부분은 없다"라고 밝혔다.

극 중 엄마 '차유리' 역을 제안 받았다는 부분에 대해서도 "구체화된 것은 없다"라고 전했다.

'안녕 엄마'는 코믹 휴먼 판타지 드라마로 엄마 귀신이 사람이 되기 위해 49일간 환생 프로젝트를 펼치는 내용의 작품이다. '고백부부'를 집필한 권혜주 작가가 대본을 맡았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13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