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로나 스칼리제로 다리 화제…'로미오와 줄리엣' 실제 배경

로미오와 줄리엣의 배경 도시인 베로나가 화제다.

나무위키에 따르면, 베로나는 이탈리아 북부 베네토의 아디제 강가에 있는 중세풍 도시다.

특히 베로나는 '로미오와 줄리엣'의 비극적 사랑의 배경이 된 장소로 이곳에 위치한 스칼리제로 다리는 붉은 벽돌로 만들어진 명소다.

베로나는 매년 여름에 열리는 오페라 축제로도 잘 알려져 있다. A.D. 30년경에 지어진 로마 시대 원형경기장에서 베르디를 비롯한 유명 작곡가들의 오페라가 공연된다.

한편 11일 '비긴어게인 시즌3'에 출연한 박정현은 이탈리아 베로나 스칼리제로 다리에서 버스킹 무대를 선보여 화제를 모았다.

버스킹에 앞서 박정현은 "베로나가 정말 낭만적이다. 자동낭만"이라며 "베로나 하면 자동적으로 '로미오와 줄리엣'을 생각하게 되니까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의 테마곡인 'Kissing You', 언젠가 이 곡을 커버해야지 생각했었다"고 말했다.

이어 "베로나 온다고 했을 때 딱 떠오른 게 '로미오와 줄리엣'이었다. 정말 좋아하던 'Kissing You'를 드디어 하게 됐다"며 "준비를 많이 못 했지만 여기에서 안 하면 어디서 하냐. 이런 분위기 없다"고 강조했다.

이날 박정현은 '로미오와 줄리엣'의 OST인 'Kissing You' 무대를 펼쳐 관객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