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OP 신성' 네온펀치, 美 '댈러스 코리안 페스티벌' 공식 초청

A100 엔터테인먼트 제공. A100 엔터테인먼트 제공.

걸그룹 네온펀치가 미국 팬들과 반가운 인사를 나눈다.

19일 A100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네온펀치는 오는 11월 16일 미국 텍사스 주 댈러스(Dallas)에서 열리는 '2019 댈러스 코리안 페스티벌'의 공식 초청으로 축하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올해로 여섯 돌을 맞이하는 '댈러스 코리안 페스티벌'은 댈러스에서 매년 개최되는 종합 문화 축제다. 커뮤니티를 대표하는 한인들뿐만 아니라 미국 현지의 여러 민족이 함께 즐기는 페스티벌로 거듭 발전하고 있다.

특히 네온펀치는 큰 무대에 오르는 만큼, 축제의 분위기에 일조하기 위해 벌써부터 많은 준비를 하고 있다는 후문. 최근 달아오르는 미국 내 K-POP 열기를 이어가기 위해 완성도 높은 무대로 현지 팬들을 만나겠다는 각오다.

소속사 A100엔터테인먼트는 "뜻깊은 페스티벌에 초청해 주신 많은 분들에게 감사드린다. 축제의 현장에 함께하시는 모든 팬 분들과 좋은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네온펀치는 지난해 6월 데뷔 앨범 'Moonlight'를 발매,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올해 1월에는 두 번째 앨범 'Watch out'으로 국내는 물론, 중국과 일본 등 다양한 국가의 무대에 오르며 사랑을 받고 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