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지환 출연 중인 조선생존기 몇부작 남았나…주연 배우 교체 가능성? 전례 있나?

배우 강지환이 소속사 직원 성폭행 혐의로 경찰에 긴급 체포된 가운데 강지환이 현재 출연 중인 조선생존기 방송 차질이 불가피해졌다. 조선생존기 홈페이지 캡처 배우 강지환이 소속사 직원 성폭행 혐의로 경찰에 긴급 체포된 가운데 강지환이 현재 출연 중인 조선생존기 방송 차질이 불가피해졌다. 조선생존기 홈페이지 캡처

배우 강지환이 소속사 직원 성폭행 혐의로 경찰에 긴급 체포된 가운데 강지환이 현재 출연 중인 조선생존기 방송 차질이 불가피해졌다.

TV조선 토일드라마 조선생존기는 지난 7일 기준 10회까지 방영된 상태다. 조선생존기는 총 20부작으로 앞으로 10부작이 남아있는 셈이다.

조선생존기는 사전 제작 드라마가 아닌 관계로 현재 촬영과 방영을 함께 진행 중이다. 경찰에 긴급체포된 강지환이 촬영 스케줄을 제대로 소화해낼 수 있을지 미지수다.

조선생존기 제작진은 "사태를 파악하고 있는 중"이라며 "드라마 촬영 자체가 끝나지 않았다. 이번 주 방송분 11~12회 촬영은 마쳤다"고 밝혔다.

촬영이 어렵다면 주연배우가 교체될 가능성도 있다. 앞서 여러 이유로 방영 중인 드라마의 주연이 바뀌는 사례가 있었다.

제작진과의 갈등을 이유로 드라마 '리턴'의 주연 배우가 고현정에서 박진희로 교체된 바 있다. '당신은 너무합니다'에 출연 중이던 구혜선이 건강상의 이유로 하차해 장희진이 대신 투입되기도 했다. 에덴의 동쪽에 출연 중이던 이다해가 황정음으로 교체된 적도 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