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우희 덕분에 JTBC '냉장고를 부탁해' 시청률 상승

JTBC '냉장고를 부탁해' 캡쳐 JTBC '냉장고를 부탁해' 캡쳐

천우희가 '냉장고를 부탁해'를 살렸다.

지난 8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안재홍과 천우희가 출연했다. 이날 안재홍과 천우희는 JTBC 새 드라마 '멜로가 체질' 방송을 앞두고 냉부해를 방문했는데 이날 '냉장고를 부탁해' 시청률 상승에 기여하는 효자 역할을 했다. 이날 '냉장고를 부탁해' 시청률 (TNMS, 유료가입)은 전국 2.1%, 수도권 2.8% 였는데 냉부해는 지난 2주 동안 시청률 1.9%, 1.8%를 기록하면서 계속 전국 시청률 1%대에서 머물며2%대 진입을 하지 못하고 있었다.

하지만 TV조선의 '인생감정쇼-얼마에요'를 꺾는데는 실패했다. TNMS에 따르면 '인생감정쇼'는 2.5%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