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63, 64회 줄거리? 김소연, 최명길 관계 들통?

출처: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출처: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7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63~64회에서는 나혜미(강성연)가 오빠 나도진(최재원)에게 전인숙(최명길)의 친딸을 찾아보라고 지시해 긴장감을 자아낸다.

한태주(홍종현)와 결혼한 강미리(김소연)가 시댁에서 전인숙의 친딸임이 폭로될까 두려운 박선자(김해숙)는 '정신 똑바로 차리고 있어야 돼'라며 스스로를 다잡는다.

앞서 박선자는 신혼여행에서 돌아온 강미리에게 "누가 뭐래도 넌 내 딸이다. 앞으로 힘들면 또 엄마에게 오라"며 다독인 바 있다.

그런가 하면 강미리는 회사에 사직서를 낸 생모 전인숙을 찾아가 "갑자기 그만 두신다니 무슨 생각이신 거죠?"라며 사표를 낸 저의를 물어본다.

한편, 피터박(한기웅)은 김우진(기태영)에게 전처 서희진이 귀국해 강미혜(김하경)를 만난 것을 두고 차라리 잘 된 일이라고 말한다.

박선자는 방재범(남태부)이 집에 와서 밥을 먹자 '재범이한테 결혼시켜버릴까'라며 사윗감으로 점찍는다. 그러나 미혜는 박선자에게 "나 좋아하는 사람 따로 있어"라며 재범이와 절대 결혼하지 않겠다고 소리친다. 게다가 김우진이 "신경쓰여서 왔다"며 미혜를 집으로 찾아와 설렘을 자아냈다.

한편, 나도진은 전인숙 남동생이 저지른 횡령 건이 무마되자 한태주를 추궁한다. 앞서 횡령 혐의로 전인숙에게 잘렸던 나도진은 "태주 니가 덮었지?"라며 한태주를 압박한다.

이에 회사에 사표를 낸 전인숙은 한종수(동방우)를 찾아와 "더 이상 이 집안과 관계가 없고 싶습니다"라고 밝힌다. 한종수는 "자네 가족들도 다 끝이야"라며 전인숙 형제들과도 인연을 끊겠다고 답한다. 말미에 한태주는 전인숙 남동생을 찾아가 "조용히 끝날 것 같지 않다"며 의붓엄마 나혜미를 비롯해 집안 분위기를 전한다.

곧이어 남동생을 찾아온 전인숙은 "너 대체 무슨 짓을 한 거야"라고 고함을 지른다. 그러나 함께 있던 태주가 "어머니"라며 전인숙을 말려 긴장감을 증폭시킨다.

한편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총 100부작으로 매주 토, 일요일 저녁 7시 55분에 방송된다.

관련기사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