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뷔 中 팬클럽, 기업규모 막강 서포트 화제

방탄소년단 뷔 방탄소년단 뷔

방탄소년단 뷔의 중국 팬클럽이 역대 K팝 앨범 공동구매 TOP 30 랭킹 1, 2위를 휩쓸었다.

북미매체 올케이팝은 뷔의 중국 팬클럽은 2020년 'MAP OF THE SOUL : 7' 23만장, 2019년 'MAP OF THE SOUL : PERSONA' 17만장으로 '역대 K팝 그룹/서브유닛 중국 개인 팬클럽 앨범 공동구매 TOP 30'에서 각각 1위, 2위를 차지했다고 발표했다. 중국 팬클럽 내 뿐 아니라 전체 K팝 팬클럽 내에서도 최고 기록이다.

MRC Data에 의하면 방탄소년단의 정규 4집 'MAP OF THE SOUL : 7'은 64만 6천장의 판매량으로 2020년 한 해 미국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톱 피지컬(실물) 앨범' 1위를 차지했다.

뷔의 중국 최대 팬클럽 '바이두뷔바'는 미국 전체 판매량의 3분의 1에 해당하는 수량을 단독으로 구매하며 거대 팬경제력의 파워를 실감케 한 것.

52억원에 달하는 엄청난 양의 실물 앨범을 주문했음은 물론이고 디지털 음원시장에서도 가장 강력한 구매 동력원으로 활약했다.

기사에 따르면 지난 해 뷔의 중국 팬클럽은 방탄소년단의 중국내 공식 음원 플랫폼인 NetEase Cloud Music 등에서 앨범과 싱글 모두 구매량 1위를 기록했다.

유료회원을 의미하는 팬클럽 길드(Guild)수 그룹내 1위로, 블랙스완(Black Swan)부터 다이너마이트(Dynamite) 리믹스 버전까지 모든 앨범과 싱글의 음원 구입에서 최고 기여도를 나타내며 방탄소년단의 앨범 흥행에 크게 공헌한 것이다.

방탄소년단은 현재 중국에서 공식활동을 하지 않고 있지만, 멤버 뷔는 2020년 소비 트렌드 10대 키워드 중 하나였던 '팬덤경제'에서 단연 두각을 나타내며 중국시장 최고 기대주로 각광받고 있다.

사진. 올케이팝, 코리아부 사진. 올케이팝, 코리아부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