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형진 "야구단 그만두고 교류 뜸해"…주진모 논란 해명

출처: 연합뉴스 출처: 연합뉴스

배우 공형진이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를 통해 주진모 문자메시지 유출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지난 14일 공형진은 가세연 측과 전화 인터뷰를 진행해, 배우 주진모의 문자메시지 유출 논란과 관련 자신의 입장을 전했다. 앞서 가세연 측에선 주진모, 장동건과 관련된 연예계 사모임에 공형진이 포함됐다고 언급한 바 있다.

공형진은 "친한 후배들에게 안 좋은 일들이 있어 개인적으로 마음이 아프다"며 "잘못 알려지는 부분에 대해 해명하자면, 야구단 및 골프단에서 함께 활동했으나 개인적인 사정으로 2012년 야구단을 그만뒀다. 저도, 그 친구들도 바빠 예전처럼 활발하게 교류하지 못하고 있다"고 해명했다.

그런가하면 공형진은 교류가 뜸해진 이유에 금전적인 문제는 관련이 없음을 밝히기도 했다. 그는 "제가 금전적인 사고를 쳐서 후배들과 멀어진 것처럼 나왔는데 사실이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앞서 가세연에 출연한 김용호 연예부장은 "제가 기자생활 당시 공형진이 유흥과 관련해 돈 문제로 큰 사고를 쳤다는 제보가 들어왔다"며 "이는 공형진과 절친했던 장동건 씨에게도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제보였다. 이에 그때부터 두 사람이 멀어지지 않았나 싶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