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빅스 켄 "예능 사전 미팅만 100번, 성사된 건 없었다"

사진= KBS 2TV '해피투게더4' 사진= KBS 2TV '해피투게더4'

'해피투게더4' 빅스 켄이 예능을 향한 야망을 드러낸다.

9월 19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황태자가 체질' 특집으로 신성우, 엄기준, 임태경, 빅스 켄이 출연한다.

아이돌 그룹 빅스의 켄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예능을 향한 열정을 드러냈다. 켄은 "남다른 예능 욕심으로 예능프로그램 사전 미팅만 약 100번 진행했다. 아쉽게도 성사된 것은 없었다"며 그간의 설움을 밝혔다. 이에 MC들은 "그동안 본인이 감추고 있었던 끼를 오늘 녹화에서 다 쏟아내고 가라"며 한마음으로 응원했다.

이러한 응원과 기대에 부응하듯 켄은 열정적인 활약으로 스튜디오를 쥐락펴락 했다고 한다. 귀를 호강하게 만드는 노래실력은 물론, 재치 있는 입담과 몸 사리지 않는 예능감으로 예능 야망돌에 등극한 것이다. 특히 어떤 에피소드에든 자동으로 튀어나오는 그의 노래는 유재석으로 하여금 "역대 '해투' 출연자 중에 제일 노래를 많이 하고 간다"는 감탄을 자아내기도 했다.

또한 켄의 화려한 개인기 퍼레이드가 현장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었다는 후문. 켄은 싱크로율 100%를 자랑하는 박효신 모창부터 닭이나 개 등 다양한 동물 울음소리를 흉내 내는 등. 빵빵 터지는 개인기를 아낌없이 선보이며 모두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과연 예능 야망돌 빅스 켄의 화려한 활약상이 얼마나 특별한 재미를 선물할지 기대된다.

한편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오늘(19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관련기사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