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 노래를 들려줘' 김세정, 열연+반전 전개 '절정의 연기'

사진. '너의 노래를 들려줘' 사진. '너의 노래를 들려줘'

'너의 노래를 들려줘' 김세정이 남다른 열연으로 시청자들의 시간을 순삭 시켰다.

지난 16일 방송된 '너의 노래를 들려줘' 25, 26회에서는 사망한 윤영길(구본웅 분)이 LP카페에 숨겨둔 물건을 찾아낸 이영의 모습이 그려지며 흥미진진함을 더했다. 이영에게 남겨뒀다는 비밀스러운 선물이 김이안(김시후 분) 살인 사건의 단서가 될 수 있을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킨 것.

뿐만 아니라 영길의 죽음으로 인해 경찰 조사를 받게 된 장윤(연우진 분)을 향한 이영의 진심 어린 걱정과 애타는 마음이 그려지며 보는 이들의 마음을 뭉클하게 만들기도 했다. 이영과 윤의 사랑이 결실을 맺을 수 있을지 호기심을 자극했다.

특히 극의 활기를 더하는 김세정의 심장 쫄깃한 열연이 반전 전개와 만나 색다른 재미를 선사했다. 보는 이들의 시간을 순삭 시키는 절정의 연기가 시청자들을 매료시키며 몰입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한편, 김세정이 출연 중인 KBS2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는 매주 월, 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