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선수 박주호 아들 건후, 경미한 사고로 부상…당분간 방송활동 중단

박주호 선수 아내 '안나' 씨 인스타그램 캡쳐 박주호 선수 아내 '안나' 씨 인스타그램 캡쳐

축구선수 박주호의 아들 건후가 작은 사고를 당해 부상을 입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박주호 선수의 아내 안나는 지난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지난주 파리에서 서울로 가는 비행기를 기다리던 중, 건후가 작은 사고를 당해 공항의 응급실을 방문했다. 한국에서 또 검사를 받았고, 다행히 작은 부상이라 금방 나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이어 안나는 한국 시차 적응과 부상 회복을 위해 건후의 모든 방송 활동을 중단할 것이라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안나는 "건후는 잘 지내고 있다"며 현재 상황을 알렸으며 "혹시 TV에 나오지 않으면 사람들이 궁금해할 것 같아 글을 남긴다"고 덧붙였다.

현재 축구선수 박주호와 아들 건후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안나가 건후의 활동 중단 소식을 알린 만큼, 건후가 향후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