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주연 나이 차이는? 김유정 20세, 윤균상 32세…띠동갑(12살)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웹툰 이미지(왼쪽) 및 드라마 이미지. 온라인 커뮤니티, JTBC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웹툰 이미지(왼쪽) 및 드라마 이미지. 온라인 커뮤니티, JTBC

JTBC 새 월화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가 26일부터 방영된다. '뷰티 인사이드'에 이어 연속 흥행 성공이 예감될 정도로 20여일 전인 5일 오전부터 화제가 되고 있다.

조명은 주연을 맡은 김유정과 윤균상에게로 향하고 있다.

특히 이들의 나이를 궁금해하는 시청자가 많다. 1999년생인 김유정은 20세, 1987년생인 윤균상은 32세이다. 띠동갑 수준이다.

최근 남녀 주연의 나이차가 많이 나는 경우가 적잖았고, 이게 오히려 '케미'를 증폭시켰다는 분석도 나와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의 흥행 가능성도 높게 점쳐지고 있다.

앞서 '미스터 션샤인'의 이병헌(49)과 김태리(29)가 20살 나이차, '내 뒤에 테리우스'의 소지섭(42)과 정인선(28)이 14살 나이차를 보인 바 있다.

한편,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는 앵고 작가의 같은 제목 인기 웹툰이 원작이다. 청결이 목숨보다 중요한 꽃미남 청소업체 CEO 장선결(윤균상 분)과 청결보다 생존이 먼저인 열정 만렙 취준생 길오솔(김유정 분)이 만나 펼치는 '무균무때' 힐링 로맨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