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구하라, 남자친구 폭행 혐의 조사 "한 번 공격 받으면 승부욕 발동" 과거 춘자 발언 재조명

구하라, 남자친구 폭행 혐의 조사 "한 번 공격 받으면 승부욕 발동" 과거 춘자 발언 재조명

사진. 방송 캡처 사진. 방송 캡처

걸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27)가 남자친구를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는 가운데 춘자의 과거 발언이 재조명 되고 있다.

가수 춘자는 과거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싸움의 전설편에 출연해 구하라를 언급한 바 있다.

당시 방송에서 춘자는 "다른 걸그룹은 구하라에 비교되지 않는다"며 "싸움에 임하는 구하라를 봤는데 한 번 공격을 받으면 승부욕이 발동하는 스타일이었다"고 말했다.

가수 비키도 "과거 예능 프로그램에서 만났는데 강단이 있었다"며 구하라의 실력을 인정했다.

춘차는 "우리도 같은 가수 입장에서 구하라가 예쁘게 교육 받았을 것 같았는데 신비감이 사라졌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가수 구하라가 남자친구를 폭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는다.

13일 복수 매체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13일 오전 0시30분쯤 강남구 논현동 소재 빌라에서 구하라가 남자친구 A씨(27)를 폭행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구하라는 헤어디자이너인 남자친구 A씨가 결별을 요구하자 이에 격분해 A씨를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사건을 접수했다"며 "당사자와 연락해 출석 일정을 잡아서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