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캠퍼스의 하이라이트! 임수향의 첫 축제 준비는?

사진 = JTBC 사진 =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임수향이 대학 생활의 꽃, 축제 준비를 시작한다.

금요일, 토요일 밤을 유쾌하고 짜릿한 캠퍼스 라이프로 수놓는 JTBC 금토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극본 최수영, 연출 최성범)이 화려한 축제의 시작을 예고했다. 오늘(10일) 밤, 새 얼굴로 행복한 대학 생활을 꿈꾸는 사랑스러운 여자 강미래(임수향)가 축제 준비에 나서는 것.

누구나 한번쯤 꿈꾸는 뜨거운 열정으로 가득한 청춘남녀의 캠퍼스 라이프. 그중에서도 대학 생활 최고의 하이라이트는 단연코 축제라고 할 수 있을 터. 오늘(10일),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측이 공개한 스틸 사진에는 화학과 새내기 미래의 축제 준비 현장이 담겨 드라마 팬들의 기대감을 높인다.

사전 공개된 5회 예고 영상(https://tv.naver.com/v/3753044)에는 한국대학교가 곧 축제를 앞두고 있음을 그렸다. 화학과 1학년 과대인 은(박유나)이 과 내 최고 인기녀인 수아(조우리)에게 "축제 때, 주점 서빙 도와줄 수 있나 해서"라며 도움을 요청하는 모습이 담긴 것. 이에 수아가 재빠르게 "미래는요?"라고 되물어 '화학과 주점 서빙 멤버'로 미래를 끌어들였음을 예상할 수 있다.

곧이어 과방에서 미래와 수아를 앞에 두고 "이미지 별로 잘 뽑았는데?"라며 은을 칭찬한 화학과 선배 조정협(김이린)은 "수아는 청순, 미래는 섹시"라고 말해 여학우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이와 더불어 공개된 사진에는 평소와는 다른 화려한 의상을 입은 미래와 각자 상반된 반응을 보이는 학우들이 표정이 포착돼 호기심을 높인다.

과거, 못생긴 외모 때문에 앞에 나서기는커녕 졸업 사진을 찍는 것마저도 부담스러워 언제나 사람들의 시선을 피해 숨었던 미래. 몰라보게 아름다워진 얼굴로 행복한 대학 생활을 꿈꾸는 그녀의 생애 첫 축제는 어떤 이야기를 그려갈지 귀추가 주목된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