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과 거짓말' 이일화, 불안한 마음에 결국 주원 뒷조사 의뢰

사진. MBC '비밀과 거짓말' 사진. MBC '비밀과 거짓말'

'비밀과 거짓말' 이일화의 행복한 일상에 위기가 찾아왔다.

MBC 새 일일드라마 '비밀과 거짓말 (연출 김정호, 극본 이도현)'에서 천생여자 오연희 역을 맡은 이일화는 평온한 가정에 불안감이 감돌며 극의 긴장감은 최고조에 달아올랐다.

이일화가 분한 오연희는 화경의 엄마이자 미성그룹의 외동딸, 더 없이 우아하고 자애로운 천생여자. 너무나 사랑하는 남편 명준(전노민 분)과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 딸 화경 (오승아 분)과 행복한 일상을 보내고 있는 연희에게 위기가 불어 닥쳤다.

미성그룹 행사 섭외를 하기 위해 주원(신혜선 분)을 만나러 갔던 연희는 급하게 나가는 뛰어나가는 명준에게 전화를 하지만 바이어 미팅 중이라는 명준의 거짓말에 그를 따라 나서고 명준과 주원의 만남을 목격하게 된 것.

이어, 명준의 거짓말에 애써 불안감을 감추려 하지만 연희의 마음은 타 들어가고 신 사장이 잘해주냐는 오회장의 말에 연희는 "행복해요 그이도 화경이도 날 너무 사랑해주거든요."라 답하지만 알 수 없는 표정으로 극의 긴장감을 끌어 올렸다.

계속 되는 명준과 거짓말과 주원의 이야기에 발끈하는 그의 행동에 둘의 사이에 의심을 가진 연희는 결국 권실장(이주석 분)에게 주원에 대해 뒷 조사를 의뢰하게 되고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더하는 상황. 과연 연희는 진실을 마주 할 수 있을지, 연희의 삶의 어떠한 영향을 끼칠지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비밀과 거짓말'은 빼앗기고 짓밟혀도 희망을 잃지 않고 묵묵히 자신의 목표를 향해가는 여자와 더 많은 것을 가지기 위해 거짓과 편법의 성을 쌓은 여자의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로 평일 저격 오후 7시15분 방송된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