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기계부품연구원 조직개편 단행

지역 대표산업 연구지원 기능 강화, 기술사업화 전담조직 신설 및 윤리경영팀 신설

대구기계부품연구원 대구기계부품연구원

대구기계부품연구원(DMI)은 전문 분야별 효율성과 고객지원을 강화하고자 1일자로 조직개편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DMI는 이로써 환경변화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고 연구원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도모할 방침이다.

DMI는 우선 기능별 대내외 협력 및 기획조정 기능을 강화하고자 본부별 기획팀을 신설했다. 연구개발본부는 기계로봇, 미래자동차, 뿌리기술, 첨단소재 연구 분야로 나눠 지역 대표산업에 대한 연구지원 기능을 강화했다.

본부별로 분산돼 있던 시험평가 기능은 시험평가본부로 통합해 시험업무지원 효율성과 전문성을 높였다.

아울러 기술사업화 전담조직을 신설, 향후 연구원에서 보유 중인 특허와 노하우 등이 지역 산업 기술경쟁력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했다. 윤리경영팀도 만들어 연구원 운영 전반에 대한 투명성도 확보할 방침이다.

송규호 대구기계부품연구원장은 "일본 무역제재 등 외부 환경 변화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고 내부적으로는 연구원의 중장기 발전을 선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