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지숙 대구시의회 의장 "학교안전공단' 설립 촉구

배지숙 대구시의회 의장 배지숙 대구시의회 의장

배지숙 대구시의회 의장(사진)이 24일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협의회)에 안전하고 행복한 학교를 만들기 위한 '학교안전공단' 설립을 촉구하는 건의안을 상정했다. 상정된 건의안은 본회의 심사 후 국회 및 관련 중앙부처로 전달된다.

배 의장은 이날 서울 영등포구에 위치한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사무처에서 개최된 협의회 제2차 임시회에 학교에서 발생하는 안전사고에 대해 신속한 피해 보상 체계 구축과 지원을 전문적이고 효율적으로 수행할 '학교안전공단'설립을 건의했다.

배 의장은 "학교는 다수의 학생들이 모여 장시간 생활하는 공간이어서 안전사고가 언제 어디서나 일어날 수 있다"며 " 코로나19 사태처럼 전혀 예상하지 못한 각종 전염병으로부터 학생들의 안전 및 건강을 지키기 위해서는 전문적인 컨트롤 타워 역할이 필요하다"며 건의안 제출 배경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국토교통부, 고용노동부 등 여러 정부기관에 교통안전공단, 시설안전공단, 산업안전보건공단 등을 설치해 안전 업무에 전문성과 효율성을 기하고 있다"며 "하지만 정작 미래사회를 이끌어 갈 학생들에게 있어 가장 중요한 안전문제에 대해서는 이와 같은 기관이 전무한 실정"이라고 덧붙였다.

배 의장은 "현재 학교안전공제중앙회가 있고 각 시도에 학교안전공제회가 운영되고 있으며, 교육시설의 피해에 대한 복구 지원 및 재난 예방 사업을 하는 교육시설재난공제회도 있다"며 "이들 기관들을 일원화해 학교 안전 업무를 총괄할 전담·전문기관을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