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 대구 달서갑 단수 공천 이두아 전 의원은 누구?

경북 의성 출생으로 인권변호사로 활약하며, 제18대 비례대표 국회의원을 지낸 바 있는 이두아 후보. 연합뉴스 경북 의성 출생으로 인권변호사로 활약하며, 제18대 비례대표 국회의원을 지낸 바 있는 이두아 후보. 연합뉴스

이두아 전 국회의원(18대)이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의 오는 4.15 총선 대구경북 공천 심사 결과, 6일 대구 달서갑 선거구에 단수 공천됐다.

이두아 전 의원의 올해 나이는 50세이다. 경북 의성 출신이다. 학력이 선거구와 연결고리가 있다. 대구 달서구에 있는 신흥초교, 경화여중(현 남녀공학 경암중), 경화여고를 나왔다. 이어 서울대 법대(89학번)를 졸업했다.

1993년 사법시험에 합격한 후 변호사로 활동해오다 2007년 대선 때 이명박 후보 인권특보를 역임하며 본격적으로 정계에 들어섰다.

이어 한나라당 비례대표로 18대 국회의원을 지냈다. 2009년 2월 같은 당 이달곤 비례대표 의원이 행정안전부 장관에 내정되면서, 직전 2008년 총선 때 비례 후보 23순위를 배정받은 데 따라 의원직을 이어 받았다.

한나라당 시절 원내대변인을, 새누리당으로 당 이름이 바뀐 뒤에는 원내부대표까지 역임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