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5총선 레이더] 김순견 통합당 포항 남울릉 예비후보

울릉군 정책현안 들어

김순견 김순견

김순견 미래통합당 포항남·울릉군 예비후보는 19일 울릉군 비상대책위원회와 만나 울릉군의 시급한 현안인 '썬플라워호' 선종변경 문제 등을 해결하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울릉군의회 정성환 의장을 비롯한 군 의원과 울릉군 사회단체 대표와 주민 20여 명은 이날 김 예비후보에게 '선거구 획정' 문제와 '썬플라워호' 선종변경, '울릉 저동 우체국 폐쇄' 등 현안문제에 대해 울릉군민의 입장을 전달하고 도움을 요청했다.

이에 김 예비후보는 "포항남울릉 당협위원장을 역임해 울릉도에 대한 남다른 애정 가지고 있다"며 "말씀하신 문제들에 대해 많은 생각을 해왔으며 주민들의 생각에 공감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더불어민주당 허대만 경북도당 위원장을 찾아간 것에 대해 "허 위원장을 찾아간 것은 잘한 일이고 이 문제는 여야를 떠나 힘을 합쳐 해결해야 할 문제다"며 "저도 울릉군민들의 문제를 해결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포항남 울릉군선거구 분리 반대 성명서에서도 밝혔듯, 포항과 울릉은 하나의 생활권으로 함께 살아가야 할 이웃"이라며 "문제 해결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한 번 더 강조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