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5 총선 레이더] 노형균 달서을 예비후보 '청년과 골목시장 살리기' 공약

노형균 대구 달서을 예비후보 노형균 대구 달서을 예비후보

◆대구 달서을=노형균 자유한국당 예비후보가 '청년과 골목시장 살리기'를 공약으로 내걸었다.

노 예비후보는 12일 "대구지역 일자리 부족으로 인해 실업률이 늘고 청년들이 대구를 떠나고 있는 상황에서 청년층을 끌어들이고 안착할 수 있는 청년창업 지원정책이 중요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더 이상 일시적인 장소 제공을 통한 행정적인 지원이 아니라 멘토링과 장기적인 관리감독을 통해 지속 발전 가능한 사업체를 만들어야 할 것이"이라며 지적하면서 청년 창업센터의 역할을 강조했다.

그는 또 골목상권과 소상공인 경기 부양을 위한 공약으로 ▷공동마케팅을 통한 재래시장 브랜드화 ▷특색 있는 재래시장 만들기 ▷인터넷 판매망 구축 ▷공동배송 시스템 구축 ▷시장 상인들을 위한 무료 CS(서비스 교육) 등을 발표했다.

노 예비후보는 "젊은 세대들이 재래시장 민원으로 꼽는 많은 부분이 시장 상인들의 불친절, 무례함을 꼽는다"면서 "민원 해결을 통해 재래시장에 활기를 불어 넣어 시장과 골목상권 살리기에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확신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11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