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가톨릭대 운영 어린이급식지원센터 2곳 '공모전' 수상

영천시 최우수·대구 중구 우수상 받아

지난해 대구중구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가 지역 어린이들에게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는 모습. 대구가톨릭대 제공 지난해 대구중구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가 지역 어린이들에게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는 모습. 대구가톨릭대 제공

대구가톨릭대학교(총장 우동기)가 수탁, 운영하고 있는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2개소가 최근 식품의약품안전처 주관 '2020년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지원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수상했다.

영천시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센터장 이영아 교수)는 '감염병 시대에 개인위생관리를 위한 언택트·콘택트 멀티리터러시 프로그램'을 운영해 최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코로나 시대에 맞춰 어린이 건강관리 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프로그램을 기획해 SNS를 활용한 양방향 소통방식으로 운영한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영아 영천시센터장은 "코로나로 인한 사회 환경의 변화와 학부모, 어린이, 보육관계자들의 요구에 부합하는 프로그램을 운영한 점이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 앞으로도 어린이 건강환경 유지, 향상에 기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 개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중구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센터장 김은정 교수)는 '밥 블레스 유–쌀아 넌 어디서 왔니?' 어린이교육 프로그램으로 우수상을 수상했다. 밥을 잘 먹지 않는 어린이 편식 문제 해결을 위해 다양한 쌀의 오감 체험 활동, 쌀 뻥튀기를 활용한 푸드아트놀이 등으로 쌀에 대한 친근감을 높였고, 실제 어린이들의 편식 문제 해결에도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은정 대구중구센터장은 "우리 센터가 운영하고 있는 어린이교육은 실제 현장에서도 만족도가 매우 높다. 어린이의 균형성장과 건강증진을 위해 더 좋은 프로그램을 개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