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전문대 수시] 영진전문대, 취업률 81.3% 4년연속 전국 1위

영진전문대 비교과전형 입도선매반 학생들의 실습 모습. 영진전문대 제공 영진전문대 비교과전형 입도선매반 학생들의 실습 모습. 영진전문대 제공

영진전문대(총장 최재영)는 올해 취업률 81.3%를 달성하며 2천명 이상 대규모 졸업자를 배출한 전문대학 가운데 4년 연속 전국 1위를 차지했다. 2천 명 이상 졸업자를 배출한 대형 전문대 가운데 80%대 취업률은 이 대학이 유일하다.

올해 발표된 취업률을 포함해 4년(2015~2018년) 평균 취업률 역시 80.6%로 취업 성과가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지속되고 있다.

취업의 질(質)적 수준 역시 전국 최상위다. 최근 5년간(2014~2018년) 삼성전자, 삼성디스플레이 등 삼성계열사에 350명, LG계열사 413명, SK계열사 234명 등 국내 대기업에 총 2천441명을 취업시켰다.

해외취업은 독보적이라고 할 수 있다. 2018년 해외취업은 국내 전문대 최초로 100명 선을 돌파한 157명, 이 역시 4년 연속 전국 전문대 중 1위다. 최근 5년간(2016~2020년) 소프트뱅크, 야후재팬 등 해외 글로벌 대기업 등에 취업자는 무려 742명으로 압도적이다.

이 대학은 2021학년도에 총 2천621명(정원 내)의 신입생을 모집하며, 전체 모집 정원의 96.9%인 2천541명(이하 정원내 기준)을 수시모집에서 선발한다.

이번 수시모집에서 교과전형 1천547명, 면접전형 836명, 비교과전형 158명 등 총 2천541명을 정원내로 선발한다.

이 대학은 올해 '보건의료행정과'를 신설하며 '컴퓨터정보계열', '컴퓨터응용기계계열', '부사관계열' 등 3개 학과는 2021학년도 정원을 늘린다.

이 대학은 장학금 혜택도 대폭 넓혔다. '영진프라이드장학금'은 최초 합격자 중 상위 50%까지 장학금 50만 원을 일괄 지급한다. 기존 '영진주문식교육장학금' 대상 인원도 200% 확대했고, 신입생 중 장학금 대상자들에겐 '입학금장학금'으로 입학금을 100% 지원한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