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교육청, 저소득가구 고교생 교육급여 지원금 지난해 대비 45% 인상

고교생 42만2천200원, 교과서대금과 수업료도 추가 지원
3월 2일부터 20일까지 신청 가능해

경상북도교육청 전경. 매일신문DB 경상북도교육청 전경. 매일신문DB

경북지역 저소득가구 고등학생에게 지원되는 교육급여 지원금이 올해 45% 인상됐다. 교육급여 지원금은 저소득가구 학생의 부교재비와 학용품비, 교과서 대금, 수업료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경북도교육청은 그동안 중학생과 고등학생 지원금이 같았지만 고교생이 중학생보다 1.6배 비용이 더 소요된다는 현실을 감안해 증액했다. 새롭게 적용된 지원금은 초등학생 20만6천원, 중학생 29만5천원, 고등학생 42만2천200원(지난해 29만원)이다.

교육급여를 지원받고자 하는 학부모는 내달 2일부터 20일까지 주민센터나 복지로 홈페이지(www.bokjiro.go.kr)에서 신청할 수 있다. 다만 기존에 지원받던 학생은 별도 신청없이 졸업할 때까지 지원된다.

임종식 경북교육감은 "대상 학생들이 신청 시기를 놓치는 일이 없도록 다양한 홍보를 통해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13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