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도중, 국가대표선수촌 초청 방문해 훈련 개시식 참석

수업 때 만든 응원 카드 등 보낸 답례로 선수촌 측이 학생 초청

대구 동도중학교 학생들이 17일 충북 진천 국가대표선수촌을 초청 방문해 '2020 국가대표 훈련 개시식'에 참석했다. 대구시교육청 제공 대구 동도중학교 학생들이 17일 충북 진천 국가대표선수촌을 초청 방문해 '2020 국가대표 훈련 개시식'에 참석했다. 대구시교육청 제공

대구 동도중학교(교장 김원식) 학생들이 국가대표 선수단 훈련 개시식에 초청받아 눈길을 끌었다.

동도중 1학년 학생 40여 명은 17일 충북 진천 국가대표선수촌 벨로드롬에서 열린 2020 훈련 개시식에 참석했다. 체육 수업 시간 중 국가대표 선수들을 응원하는 '2020 도쿄올림픽 국가대표 응원 카드 만들기'를 진행하고, 그 결과물을 선수촌에 보냈는데 선수촌 측이 감사의 답례로 동도중 학생들을 초청한 것이다.

동도중 학생들이 국가대표선수촌에 보낸 응원 작품들. 대구시교육청 제공 동도중 학생들이 국가대표선수촌에 보낸 응원 작품들. 대구시교육청 제공

이날 행사엔 국가대표선수단 외에도 문화체육관광부, 대한체육회, 각 종목 단체, 시·도체육회 등 유관 기관과 지역 단체 등에서 600여 명이 참석했다. 그 자리에서도 동도중 학생들은 눈에 띄었다. 국민의례 때 단상에 올라 애국가를 합창했다. 또 이들이 보냈던 응원 그림과 편지 80여 점은 행사장에 전시됐다.

김원식 동도중 교장은 "훈련 분위기를 끌어올리는 데 우리 학교 학생들이 의미 있는 역할을 하게 돼 대견하다"며 "이처럼 수업과 연계된 사회 참여 활동을 통해 우리 학생들도 한 뼘 더 성장하리라 생각한다"고 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