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대 '합천 원폭자료관 기록물 전산화' 추진

郡·한국피해자협회와 협약 체결 …소장 전시물·자료·기록 유산화

이규열 한국원폭피해자협회장(왼쪽부터), 문준희 합천군수, 서길수 영남대 총장, 심진태 한국원폭피해자협회 합천지부장이 최근 '합천 원폭자료관 기록물 전산화'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영남대 제공 이규열 한국원폭피해자협회장(왼쪽부터), 문준희 합천군수, 서길수 영남대 총장, 심진태 한국원폭피해자협회 합천지부장이 최근 '합천 원폭자료관 기록물 전산화'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영남대 제공

영남대학교(총장 서길수)는 최근 경남 합천군(군수 문준희), 한국원폭피해자협회(협회장 이규열), 한국원폭피해자협회 합천지부(지부장 심진태)와 '합천 원폭자료관 기록물 전산화' 지역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영남대 링크플러스(LINC+)사업단은 합천 원폭자료관 소장 전시물품 및 자료목록 45종, 824점의 자료들을 스캔 및 전산화하는 작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는 향후 생존 피해자들을 대상으로 한 기억 수집 작업의 기반 자료를 마련하기 위해서다.

이번 협약 체결 기관들은 ▷합천 지역 역사문화자료 정비, 조사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 개발 및 진행 ▷기타 양 기관의 공동 관심 분야에서 상호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합천군은 원폭기록물 전산화 사업에 3천만원을 투입해 2020년부터 자체적으로 전산화 작업을 구축해 나가기로 했다.

서길수 영남대 총장은 "이러한 기록유산 자료들을 잘 보존해 유네스코에 등재되기를 바라며, 영남대에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