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기업 86% '만족'

중기중앙회, 중소벤처기업부 지원사업, 대구경북 194개사 참여
대기업 지원단이 작업공정·환경 최적화 지원… 생산성, 품질 모두 개선

중소기업중앙회 CI. 중소기업중앙회 CI.

대구 성서5차산업단지에 자리한 치과용 임플란트 제조사 메가젠 임플란트는 지난 2018년부터 매년 중소기업중앙회의 스마트공장 구축지원사업에 참여해 톡톡한 효과를 보고 있다.

이 회사 관계자는 "스마트공장 구축 과정에서 삼성전자 스마트공장 추진위원단이 회사에 약 2달 간 상주하면서 개선사항을 직원들과 함께 고민하면서 기술적인 부분은 물론 현장 혁신까지 이끌어낼 수 있었다"며 "이를 통해 매출이나 고용이 늘어난 것은 물론"이라고 했다.

중소기업중앙회의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사업에 참여한 중소기업의 86.4%가 만족을 보인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중소기업중앙회 중소벤처기업부, 포스코 등 대기업과 함께 2018년부터 매년 약 200개사에 스마트공장 구축을 지원해오고 있다.

대구경북에서도 2018년 65곳, 이듬해 89곳, 올해 현재까지 40곳 등 모두 194곳의 중소기업이 스마트공장을 구축했거나 하고 있다.

스마트공장 구축을 통해 얻게 된 성과는 ▷작업환경 개선(53.7%) ▷생산성 증가(40.9%) ▷품질 개선(31.7%)의 순이었다. 솔루션 구축에 대한 만족도는 77.0%로 나타났으며, 만족하는 이유는 ▷생산현장 모니터링 수월(44.1%) ▷솔루션 적용 효과 높음(43.3%) ▷근로자 근무환경 개선(29.1%) 순으로 응답했다.

이 사업에 참여해 스마트공장을 구축한 기업 가운데 일부는 코로나19 확산 등의 어려운 대외환경에도 불구하고 경영상황이 호조를 나타냈다. 참가기업의 14.0%가 고용이 증가(평균 4.3명)했으며, 18.5%의 기업이 매출이 증가(평균 20억1천만원)했다고 밝혔다.

중기중앙회 관계자는" 구축기업들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높은 만족도를 보이고 있다. 기업들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신규모델 개발 및 판로지원 등 다각도의 지원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