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서 국내 최대 규모 기계‧부품‧로봇 전시회 열린다

240개사 597부스 전시, 온라인 수출상담회, 신기술 세미나 등 개최

지난해 열린 대구국제기계산업대전. 대구시 제공 지난해 열린 대구국제기계산업대전. 대구시 제공

글로벌 기계·부품·로봇산업 최신 트랜드와 기술을 한눈에 볼 수 있는 '2020 대구국제기계산업대전'과 '제4회 글로벌로봇비즈니스포럼'이 24일부터 27일까지 엑스코(EXCO)에서 개최된다.

대구국제기계산업대전은 2012년부터 대구국제자동화기기전, 국제부품소재산업전, 대구국제로봇산업전 등 기계‧부품‧로봇 3개 부문 전시회를 통합한 것이며, 2017년부터는 대구 글로벌 로봇비즈니스 포럼까지 함께 개최하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 사태로 국내외 주요 전시회 상당부분이 취소 축소된 가운데 치러지는 것이라 더욱 의미가 크다. 많은 기업들의 참여 열기가 이어지면서 240개 597부스 규모로 올해 국내 최대로 치러지며, 온라인 전시회도 함께 개최된다.

대구국제자동화기기전에는 삼익THK, 대성하이텍, 덕산코트랜 등 106개사가 참가해 생산제조 전후방 공정의 지능화·자동화 솔루션과 관련 제품을 홍보한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생산 자동화 기술과 관련 솔루션을 보다 유용하게 전달할 수 있도록 공장자동화, 스마트공장, 공구, 물류 및 포장기기, 공작기계, 제어계측기 등 6개 전문 존(Zone)으로 나눠 구성했다.

국제부품소재산업전은 89개사가 참가해 기계‧자동차부품, 전기‧전자부품, 금속‧화학소재, 세라믹 관련 제품 및 기술을 선보인다. 산업통상자원부 주관으로 소재부품 수급 관련 기업상담도 함께 진행한다.

대구국제로봇산업전에는 산업용 로봇 국내 1위 기업인 현대로보틱스의 협동로봇과 디스플레이 모듈샵 로봇, 글로벌 로봇 기업인 야스카와전기의 세계 최소형 로봇인 모토미니 등 최신 로봇 기술들이 대거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참여 기업들의 국내외 판로개척을 위해 해외 바이어 33개사를 초청해 화상 수출상담회를 개최하고, 대기업 12개사, 중견기업 등 4개사가 참여하는 구매상담회도 개최한다.

올해로 4회째를 맞이하는 '2020 대구 글로벌 로봇 비즈니스 포럼'은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병행하는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24일 호텔인터불고 엑스코에서 열린다.

이번 포럼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 로봇 활용의 키워드'라는 주제로 김경훈 CJ 대한통운 TES 물류기술연구소장과 하정우 베어로보틱스 대표이사가 기조연설을 하며, 미국·프랑스 등 22개 클러스터가 온-오프라인으로 참여할 예정이다.

홍의락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코로나19로 마케팅 기회에 목말라 있던 국내 기업들에게 이번 대구국제기계산업대전이 보다 많은 판로개척과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