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은행–하이투자증권, 부산 첫 복합금융점포 ‘DIGNITY 센텀시티센터’ 개점

DGB대구은행과 하이투자증권은 26일 부산 지역에서의 시너지 효과를 내기 위해 부산지역의 첫 번째 복합금융점포인 '디그니티(DIGNITY) 센텀시티센터'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해운대구 센텀스퀘어 2층과 3층에 위치해 있는 센텀시티센터는 벡스코를 비롯해 대규모 상업시설이 밀집해 있는 신도시에 위치해 있어 고객의 접근성이 뛰어나다. 여기에다 그룹 공동 프리미엄 브랜드인 'DIGNITY'를 적용한 공동상담실을 통해 고객에게 양질의 종합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로써 DGB금융그룹은 대구 3개점(본점센터, 제2본점센터, 월배센터), 서울 1개점(강남센터), 부산 1개점(센텀시티센터) 등 모두 5개점의 DIGNITY 금융복합센터망을 보유하게 됐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