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은행, 삼성라이온즈파크 ‘DGB 덕분에 존’ 운영

의료진 등 관계자에게 매 경기당 100석 무료 제공

DGB대구은행은 코로나19 확진자 치료와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수고해 준 의료진 및 방역 관계 공무원들을 위한 'DGB 덕분에 존' 100석을 이번 시즌이 마무리될 때까지 매 경기마다 제공한다고 밝혔다. DGB대구은행은 코로나19 확진자 치료와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수고해 준 의료진 및 방역 관계 공무원들을 위한 'DGB 덕분에 존' 100석을 이번 시즌이 마무리될 때까지 매 경기마다 제공한다고 밝혔다.

DGB대구은행(은행장 김태오)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무관중으로 경기를 치르던 프로야구의 관중 입장 허용 방침에 따라, 지역 연고팀인 삼성 라이온즈 홈경기에 의료진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힘쓴 관계자를 초청하는 'DGB 덕분에 존'을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프로 스포츠 관중 입장 재개에 따라 침체됐던 지역 연고팀을 응원하는 한편 코로나19 확산 초기 혼신의 힘을 다해 노력해 준 의료진 및 소방·보건 관계 공무원에게 감사하는 마음을 담은 것이다.

DGB대구은행은 매 경기당 1루 테이블 100석을 시즌 종료까지 대구·경북 의료진 및 관계자에게 제공한다. 의사와 간호사, 병원 행정직과 보건소 직원, 소방공무원과 의용소방대원이 그 대상이며 동반 1인 무료 입장이 가능하다.

11일에는 삼성라이온즈파크 삼성 대 두산 경기에서 존 운영을 개시하는 선포식을 갖고 대구의사협회, 대구간호사회, 소방공무원, 수성보건소,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 등의 관계자를 초청했다.

특히 이날 경기 시구자로 코로나19 진료를 위해 지역 파견 의료진 대상 숙소를 무료로 제공한 공감씨즈 김성아 대표가, 시타자로 노숙인 급식 사업을 대신해 무료급식 나눔활동을 실시한 다올건설 조기현 대표가 나섰다.

추후 'DGB 덕분에 존' 관람을 원하는 관계자는 경기 전 전화 예매(1688-0747)를 통해 동반 1인까지 선착순으로 신청이 가능하다. 경기 당일 삼성라이온즈 고객센터에서 본인 확인(자격증 및 신분증 지참) 후 티켓을 수령할 수 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