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400선 돌파…6거래일 연속 연고점 경신

코스피가 상승하며 장중 2,400선을 돌파한 11일 오전 서울 중구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에서 직원이 업무를 보고 있다. 연합뉴스 코스피가 상승하며 장중 2,400선을 돌파한 11일 오전 서울 중구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에서 직원이 업무를 보고 있다. 연합뉴스

11일 코스피가 2년 2개월만에 2,400선을 넘어서면서 6거래일 연속 연고점을 경신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32.29포인트(1.35%) 오른 2,418.67로 마감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9.73포인트(0.41%) 오른 2,396.11로 출발해 장중 고점을 높여갔다. 한때 2,420선까지 오르며 상승 여력을 더 이끌어가는 듯 했으나 최종 마감은 2,418선에서 마감했다.

코스피 지수가 2,400선을 넘은 것은 2018년 6월 18일(장중 2,405.56) 이후 처음이다. 코스피 지수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폭락장에서 1,400대까지 내려앉은 바 있다. 장 전반적으로 개인이 대부분 순매수를 주도하며 장을 이끌어나간 것으로 분석된다. 개인이 1천764억원을 순매도했고 외국인과 기관은 1천458억원, 426억원을 순매수했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2.53포인트(0.29%) 내린 860.23으로 종료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0.31포인트(0.04%) 오른 863.07로 개장해 보합권을 중심으로 오르내리다가 소폭 하락 마감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