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감정원 임직원, 수해 복구 성금 1억원 지원

임직원 끝전 모으기 등으로 호우 피해지역 지원

한국감정원(원장 김학규)은 11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의 신속한 복구와 주민의 일상 복귀를 위해 성금 1억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임직원 끝전 모으기 등으로 마련된 기부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수해 피해가 심각한 지역을 중심으로 수해 지역의 복구, 수재민 지원 등에 우선적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한국감정원은 피해 지역 지자체와 협의해 추가적으로 필요한 부분이 있으면 적극적으로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