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은행노조, 혹서기 지역 취약계층 지원

쪽방촌 시설 냉장고 구입 및 부식물 구입 지원 등에 사용 예정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대구은행지부는 6일 취약계층의 여름나기를 돕고자 성금 및 부식품을 전달했다. 사진 왼쪽부터 장민철 대구쪽방상담소장, 김정원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대구은행지부 위원장, 김시종 한국척수장애인협회 대구광역시협회장. 대구은행 제공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대구은행지부는 6일 취약계층의 여름나기를 돕고자 성금 및 부식품을 전달했다. 사진 왼쪽부터 장민철 대구쪽방상담소장, 김정원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대구은행지부 위원장, 김시종 한국척수장애인협회 대구광역시협회장. 대구은행 제공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대구은행지부(이하 대구은행노조)는 무더위철 지역 취약계층의 여름나기에 도움을 주기 위해 성금과 부식품을 전달했다.

대구은행노조는 6일 대구은행 본점에서 대구쪽방상담소(소장 장민철)와 한국척수장애인협회 대구광역시협회(회장 김시종)에 DGB대구은행 임직원들의 정성을 모아 마련한 성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쪽방거주민을 위해 전달된 후원금 1천만원은 약 750여명의 쪽방촌 주민에게 부식물 구입비 및 시설 냉동고 구비에 쓰일 예정이다. 또 척수장애인 400여명에게는 국수 선물 세트가 전달된다.

후원금 전액은 대구은행 임직원의 급여 1% 나눔으로 조성됐다. 대구은행노조는 지역 소외계층 후원사업 일환으로 저소득층 범죄 피해자 생필품 지원, 아동 및 청소년 지원 등의 활동을 꾸준히 펼쳐왔다. 또 코로나19 성금 1억원,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온누리상품권 20억원 구매약정 등에도 동참했다.

김정원 대구은행 노조위원장은 "이번 후원금 전달이 취약계층의 건강하고 시원한 여름나기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코로나19에 더욱 취약한 저소득층에 힘을 보탤 수 있는 다양한 사업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