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포항시 코로나19 피해 무급휴직자에게 특별지원금 20억원 지급키로

4천148명 선정, 개인별 50만원씩 지급

포항시청사 전경 포항시청사 전경

경북 포항시가 26일 '코로나19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 사업' 1차 지급 대상자를 최종 선정하고, 개인별 50만원씩 지급키로 했다.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은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를 입은 무급휴직근로자나 특수형태근로종사자, 프리랜서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난달 9일부터 29일까지 1차 지원을 받은 결과, 총 4천419명이 지원했으며 이 중 서류미비, 중복지원 등을 제외한 4천148명에 대해 국비 20억7천여만 원이 지급될 예정이다.

2차 접수기간은 오는 29일까지이며, 지난 4월 1일부터 30일까지의 기간 동안 5일 이상 무급휴직을 실시한 100인 미만 사업장 근로자나 5일 이상 노무 미제공 또는 25% 이상 소득이 감소한 특수형태근로 종사자・프리랜서 등이 대상이다.

접수처는 무급휴직근로자의 경우 포항상공회의소(054-274-2233), 특수형태근로종사자・프리랜서 등은 경북동부경영자협회(054-278-5140~1)로 직접 방문하거나, 포항시청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신청하면 된다. 이번 2차 지원사업은 1차 사업 미신청자도 소급 신청이 가능하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