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 오후 대구경북 누적 791명 확진…대구 543명·경북 248명

오전 9시 발표 대비 대구 44명, 경북 23명 각각 증가

권영진 대구시장이 25일 대구시 정례브리핑에서 코로나19 관련 현황을 발표하고 있다. 홍준헌 기자 권영진 대구시장이 25일 대구시 정례브리핑에서 코로나19 관련 현황을 발표하고 있다. 홍준헌 기자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의 대구경북 누적 확진자가 총 791명으로 집계됐다.

대구시와 경북도,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25일 오후 4시 기준 대구 확진자는 오전 9시보다 44명, 경북은 23명 각각 늘었다.

이에 따른 누적 확진자는 대구 543명, 경북 248명(중대본 기준)으로 두 지역을 더하면 791명이다.

대구시 관계자는 "신천지 대구교회 교인 검체 다수는 민간기관이 맡아 검사하고 있다. 업무량이 많아 검사가 밀려 있는 상태로, 결과가 모두 나온다면 1∼2일 안에 대구 확진자가 1천여 명 선까지 증가할 수 있다"고 전망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7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