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의료원서 숨진 베트남 여행 40대男, 코로나19 '음성'

정은경 본부장 "해외 여행력 감안해 안전 목적으로 검사, 다른 원인으로 사망"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본부장)이 17일 오후 충북 청주시 질병관리본부에서 코로나19 국내 발생현황 및 확진환자 중간조사 결과 등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본부장)이 17일 오후 충북 청주시 질병관리본부에서 코로나19 국내 발생현황 및 확진환자 중간조사 결과 등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베트남 여행 후 귀국한 날 부산의료원에서 사망한 남성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에 감염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정은경 코로나19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은 17일 충북 오송 질병관리본부 브리핑을 통해 "부산의료원에서 사망한 남성에게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실시한 결과는 '음성'이라고 보고받았다"고 말했다.

정 본부장은 "코로나19 의심사례가 아니었고 다른 원인으로 사망했다"면서 "(사망자가) 베트남 여행력이 있어 안전을 위해 검사를 시행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오전 베트남 여행을 갔다 온 40대 남성이 119구급대에 의해 부산의료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발열 증상은 없었으나 보건당국은 그의 해외 여행력을 감안해 병원 응급실을 임시 폐쇄한 뒤 코로나19 확진 검사를 의뢰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