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차세대 전기차 콘셉트카 '프로페시' 공개

공기역학 반영한 디자인 특징, 디자인철학 '센슈어니스 스포티니스' 강화

현대자동차가 미래 디자인의 방향성을 담아낸 새로운 EV 콘셉트카 '프로페시(Prophecy)'의 티저 이미지를 14일 공개했다. 이번 EV 콘셉트카는 다음 달 개막하는 '2020 제네바 국제 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다. 연합뉴스 현대자동차가 미래 디자인의 방향성을 담아낸 새로운 EV 콘셉트카 '프로페시(Prophecy)'의 티저 이미지를 14일 공개했다. 이번 EV 콘셉트카는 다음 달 개막하는 '2020 제네바 국제 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다. 연합뉴스

현대자동차가 항공기 기체를 본따 디자인한 미래형 EV콘셉트카 '프로페시'의 티저이미지를 공개했다.

현대차가 14일 공개한 이번 EV 콘셉트카 이름은 '프로페시'(Prophecy)다. 현대차의 브랜드 디자인 철학인 '센슈어니스 스포티니스'를 대폭 강화한 것이 특징으로, 미래 EV차 디자인의 방향성을 제시하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항공기에 주로 채용하는 공기역학적 디자인에서 영감 받아 앞에서 뒤까지 우아하게 흐르는 곡선 실루엣이 특징이다. 후면부를 보면 가로로 길게 뻗은 스포일러와 세로막대형 픽셀 램프 후미등이 두드러진다.

이상엽 현대디자인센터장은 "곧 선보일 '프로페시' 콘셉트카는 유행을 따르지 않고, 세월을 초월하는 아름다움을 강조했다. 이번 콘셉트카의 독특한 디자인은 현대차 디자인의 지평을 한층 더 넓힐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차는 다음 달 스위스 제네바 팔렉스포에서 개막하는 '2020 제네바 국제 모터쇼'에서 프로페시의 실물과 상세 제원을 공개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