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신용보증재단, 신한은행과 금융지원 업무협약 체결

신한은행 6억5천만원 특별출연, 경북신보는 이를 기반으로 경북 소기업·소상공인에게 97억5천만원 보증 지원

 

박진우(왼쪽) 경북신용보증재단 이사장과 장성덕 신한은행 대구경북본부장이 경북도 내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경북신용보증재단 제공 박진우(왼쪽) 경북신용보증재단 이사장과 장성덕 신한은행 대구경북본부장이 경북도 내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경북신용보증재단 제공

 

경북신용보증재단(이사장 박진우)은 16일 신한은행과 특별출연을 통한 경북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신한은행은 6억5천만원을 특별출연하고, 경북신보는 이를 기반으로 경북도 내 소기업·소상공인들의 유동성 지원을 위해 97억5천만원의 보증 지원을 하게 된다.

지원 대상은 담보력이 부족한 경북도 내 소기업·소상공인이며 업체당 최고 한도는 1억원, 상환기간은 1년 또는 5년이다.

박진우 이사장은 "경기침체와 내수부진으로 어려움을 겪는 경북도 내 소기업·소상공인의 경영 안정을 도모하는 것은 물론 자영업자의 경쟁력 제고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