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회 중견기업인의 날, 지역 기업인 2명 표창

1조원대 해외 프로젝트 수주 성낙곤 이래AMS 전무 대통령 표창
10년 연속 무파업 김현식 티에이치엔 이사 국무총리 표창

이낙연 국무총리(왼쪽 두번째)와 강호갑 한국중견기업연합회장(왼쪽) 등이 19일 오후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제5회 중견기업인의 날 행사에서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낙연 국무총리(왼쪽 두번째)와 강호갑 한국중견기업연합회장(왼쪽) 등이 19일 오후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제5회 중견기업인의 날 행사에서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내 중견기업 최대 행사인 제 5회 중견기업인의 날 기념식이 19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가운데 대구경북 기업인 2명이 대통령·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이낙연 국무총리, 정승일 산업통상자원부 차관, 강호갑 한국중견기업연합회장과 중견기업 최고경영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행사에선 혁신성장을 선도하고 사회적 책임을 실천해 온 중견기업인 24명이 산업포장, 대통령·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대구경북에서는 성낙곤 ㈜이래AMS 전무가 러시아, 멕시코 등 신흥시장 개척을 통해 1조4천억원 규모의 해외 프로젝트를 수주하고 100억원 규모 상생협력 펀드를 조성한 공로로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티에이치엔의 김현식 이사는 세계 최초 이더넷(Ethernet)통신 핵심기술 개발, 수소연료전지차 개발·양산과 10년 연속 무파업 기록에 공헌해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관련기사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